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자료실 > 유머게시판


게시물을 뉴스나 다른 곳에서 인용하실 때에는 반드시 보배드림 출처를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글쓰기 수정 삭제 목록
  • 댓글 (22) |
  • 내 댓글 보기 |
  • 레벨 대령 3 하의패스 06/24 12:31 답글 신고
    별거 아닌것처럼 보이지만
    저 순간 애들은 하늘을 나는 기분
    아빠는 하루의 피로가 절반은 날아가는 기분 ㅋㅋㅋ
    답글 0
  • 레벨 소령 3 최대치동 06/27 10:45 답글 신고
    저도 어렸을 때 아버지 퇴근 시간에
    버스 정류장에 가서 기다리곤 했습니다.
    아버지가 타시는 버스가 올 때 마다 버스 앞으로 달려가서 내리시나 보면서 기다렸죠

    지금은 그 당시의 아버지 나이보다 제가 더 나이가 들었고
    아버지를 한번만 다시 뵙고 싶네요
    답글 0
  • 레벨 대령 3 하의패스 06/24 12:31 답글 신고
    별거 아닌것처럼 보이지만
    저 순간 애들은 하늘을 나는 기분
    아빠는 하루의 피로가 절반은 날아가는 기분 ㅋㅋㅋ
  • 레벨 중장 우유맛딸기 06/24 12:32 답글 신고
    아빠 고생하시네
  • 레벨 소장 화난늑대 06/24 12:32 답글 신고
    아빠가 부자구나?ㅋ
  • 레벨 중장 기본에충실 06/24 12:32 답글 신고
    사고 위험
  • 레벨 중장 거짓은참을이길수없다 06/24 12:34 답글 신고
    아빠가 얼마나 멋져보일까 ㅎㅎㅎ
    근데 니들 좀 위험하다 아가들아~
  • 레벨 소위 2 우즈마키나루토 06/24 13:05 답글 신고
    와씨. 너무 행복해 보이는 영상이네
  • 레벨 하사 1 Veterina 06/27 10:17 답글 신고
    울아버지 시내버스 운전하실때
    내 국민학교 전에 아버지 보려구 길에서서 저리 손흔들었는데..
    눈마주치는 것이 그리 좋았네요..
  • 레벨 소장 C앗 06/27 10:35 답글 신고
    아버지 보고싶네... 아버지가 소원하시던 일 별거 없었는데 왜 안했을까....
  • 레벨 소령 3 최대치동 06/27 10:45 답글 신고
    저도 어렸을 때 아버지 퇴근 시간에
    버스 정류장에 가서 기다리곤 했습니다.
    아버지가 타시는 버스가 올 때 마다 버스 앞으로 달려가서 내리시나 보면서 기다렸죠

    지금은 그 당시의 아버지 나이보다 제가 더 나이가 들었고
    아버지를 한번만 다시 뵙고 싶네요
  • 레벨 소장 아일톤세나 06/27 11:09 답글 신고
    대박~
  • 레벨 대장 진격하라 06/27 11:10 답글 신고
    한번 가면 며칠씩 있다오시니 저리 인사하봄.,.
  • 레벨 대위 1 애수퍼맨 06/27 11:23 답글 신고
    저도 아파트 나설 때 마다 아내와 아이가 베란다에서 큰소리로 인사해주는데, 하루종일 기분이 좋더라고요..ㅎ
  • 레벨 상사 1 동패한량 06/27 12:08 답글 신고
    기분이 좋아지는 영상이네요.
  • 레벨 중령 3 눈팅회원14년차 06/27 12:46 답글 신고
    가슴 뭉클하당...
  • 레벨 하사 3 리한이아빠 06/27 13:16 답글 신고
    일할맛나것다 ㅋㅋ
  • 레벨 상사 2 이쁜지지배 06/27 13:48 답글 신고
    어렸을때 아빠가 시내버스 운전 하셨는데 집앞에 지나갈때 엄마랑 남동생이랑 기다렸다가 아빠 버스 타고 종점까지 가서 버스회사에서 나오는 목욕 쿠폰으로 온가족 목욕탕 갔다오고 짜장면 먹고 그랬는데.... 그때 아빠 운전석 뒤에 서서 엄청 자랑 스러워 했던..... 아빠 입에 오징어 넣어 주고 ㅠ.ㅠ
  • 레벨 하사 2 도로옆갓길 06/27 14:44 답글 신고
    아빠도 아이들도 되게 행복했겠다~~
  • 레벨 소위 3 직렬6기통 06/27 14:45 답글 신고
    한번 일나가면 한달정도 걸리니깐 얼마나 보고 싶을까 ㅠㅠ
  • 레벨 상사 3 반파넬 06/27 15:34 답글 신고
    직장에 직원 대비 주차면 수가 적어 가을까지 차를 가져오지 못하는 상황인데, 두어달 날씨 좋을 때 걸어다녔습니다. 퇴근시간과 학원 끝나는 시간이 맞을 때 와이프가 아이와 함께 제가 걸어서 귀가하는 길을 역으로 되짚어와서 동네 부근에서 만나면 아이 손을 양쪽에서 잡고 집으로 걸어갔더랬죠. 힘들게 뭐하러 나오냐 다음부턴 나오지 마라 매번 이야기는 합니다만 바람 좋아서 걷는 것도 좋고 아빠를 좀 더 빨리 보는 것도 좋다며 근래 비오고 날 안좋아지기 전까지 계속 마중 나와주더군요. 나오지 마라 이야기는 했지만 괜히 두리번 거리게 되고, 혹시 나오지 않았나 확인해보게 되네요. ㅎㅎ
  • 레벨 원사 2 March20 06/27 17:03 답글 신고
    뭉클......
  • 레벨 대령 3 Jeep 06/27 17:05 답글 신고
    잘 보고 갑니다.
  • 레벨 준장 그냥일반사람 06/27 19:16 답글 신고
    저 아빠는 저 날 밥 안 먹어도 배부르겠다~ ^^

덧글입력

0/2000

글쓰기
검색 맨위로 내가쓴글/댓글보기
공지사항
t서비스전체보기
사이버매장
국산차매장
수입차매장
튜닝카매장
승용차매장
스포츠카매장
RV/SUV매장
밴/승합차매장
오토갤러리매장
국산중고차
전체차량
인기차량
확인차량
특수/특장차
국산차매장
중고차시세
차종별검색
수입중고차
전체차량
인기차량
확인차량
특수/특장차
수입차매장
중고차시세
차종별검색
내차팔기
사이버매물등록
국산차등록
수입차등록
매물등록권 구입
게시판
베스트글
자유게시판
보배드림 이야기
시승기
자료실
내차사진
자동차동영상
자동차사진/동영상
레이싱모델
주요서비스
오토바이
이벤트